본문으로 바로가기


'해피투게더 시즌4' 에 출연한 방송인 이승윤이 자신을 둘러싼 루머에 대해 해명에 나섰다. 

 

 

지난 6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 에서는 '개그콘서트'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코미디언 정종철 이승윤 김준현 김원효 오나미 김승혜가 출연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이승윤은 현재 출연 중인 MBN 프로그램 '나는 자연인이다' 와 관련된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그는 "'나는 자연인이다'는 재방송을 자주 한다" 며 "어르신들이 내가 일 년 내내 산에 사는 줄 아시더라" 고 말했다. 이어 "어느 날, 헬스장에 가서 운동을 하고 있는데 어떤 사람이 '왜 브랜드 옷을 입고 운동을 하고 있냐' 며 신기해하더라" 고 털어놨다.

 

 

또 이승윤은 "사람들이 재방송을 통해 나를 계속해서 보니까 나를 두고 서로 아는 사이라고 생각하더라" 라면서 "길을 걷다 한 어르신이 나를 살짝 때리더라. 그분이 나에게 '왜 아는 척을 안 하냐. 매일 보는데 서운하다' 고 말했다" 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이승윤은 ‘산을 샀다’ 는 루머에 대해서도 해명했다. 이승윤은 “다른 사람들은 좋은 땅, 아파트가 있으면 소개를 한다고 하는데 전 산 매물을 소개받는다. 아직 산 것은 아니다” 고 해명했다.  

 

 

이날 MC들은 이승윤에게 “오늘 ‘나는 자연인이다’ 촬영 가는 날인데 ‘해피투게더’ 때문에 미뤘다고 들었다” 고 말했다. 이에 이승윤은 “맞다. 자연인 분께 사정사정해서 내일로 미뤘다” 며 “많은 분들이 오해하는데, ‘나는 자연인이다’ 는 내 스케쥴이 아닌 자연인 형님들 스케쥴에 맞춰 촬영한다. 그분들은 자급자족 하기 때문에 많이 바쁘다. 촬영 온다고 하면 준비하는 과정도 필요하다. 자연인 분들이 ‘언제쯤 오면 좋을 것 같다’ 고 하면 그 일정에 맞춘다” 고 밝혔다. 

 


이승윤의 얘기를 듣던 전현무가 "이승윤씨 이렇게 재밌는 사람이었냐 '전참시'(MBC 프로그램 전지적참견시점)를 어제 찍었는데 말 길고 내용 없다고 엄청 혼났다" 고 이승윤의 변화에 놀라움을 표하면서 말하자, 이승윤은 "원래 말 잘한다. 프로그램마다 각자 특색이 있어야 한다. 그래야 사람들이 안 질리는 거다" 라고 답해 웃음을 더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뷰나루의 인생은 아름다워
블로그 이미지 뷰나루 님의 블로그
MENU